최종편집 : 2021-09-18 20:25 (토)
서울시, 세운상가 일대 인쇄기술 활용한 ‘프린트 그라운드’행사 개최
상태바
서울시, 세운상가 일대 인쇄기술 활용한 ‘프린트 그라운드’행사 개최
  • 최미리 기자
  • 승인 2021.07.2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린트 그라운드 홍보 포스터 /서울시 

[핸드메이커 최미리 기자] 서울시가 세운상가 일대 인쇄산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프린트 그라운드’ 사업의 온·오프라인 초대전이 28일부터 3주간 열린다. ‘프린트 그라운드’는 젊은 디자이너의 유입을 유도하고 세운상가 일대 인쇄산업을 홍보하기 위한 시제품 제작·전시 사업이다.

이번 초대전은 ‘재활용’을 주제로, 디자이너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지역의 인쇄기술을 접목하여 제작된 12개의 작품들이 전시된다. 이를 통해 지역 인쇄산업의 가치와 최신 친환경 인쇄기술의 중요성을 재조명해보는 의미가 있다.

리버박스(지구넴) - 뒤집어서 사용 가능한 재활용 택배박스 /서울시
커피한잔의 그림일기(김나현) - 일회용 컵을 재활용할 수 있는 취미 키트(화분) /서울시
장식풍경(우지연) - 전통적인 재료(한지죽)을 활용한 채색 작품 /서울시
매일의 집(이현신) - 보이지 않는 것(이미지, 감정 등)을 보이는 것, 만져지는 것 /서울시

온라인 초대전은 7월 28일부터 8월 17일까지 진행하며, 오프라인 초대전은 8월 4일부터 8월 17일까지 더 스타갤러리(종로구 인사동길 37-1)에서 진행된다. 오프라인 관람은 매일 오전 11시~오후 6시까지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며, 최대 동시 수용 인원은 11명이다.(무료 입장)

또한 8월 4일 15시~16시에는 축하공연(온라인)이 진행되며, 전시기간 동안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참여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자세한 사항은 온라인 초대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상면 서울시 도심권사업과장은 “이번 초대전을 통해 시민들이 세운상가 일대 인쇄산업에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고 유능한 디자이너들이 이 지역으로 많이 유입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세운상가 일대 지역산업 활성화를 위한 사업들을 발굴하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