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작가의 손 함께모여 더 아름다운
'사람과 사람을 이어주는 손 안의 베틀 ' -위빙디자이너협회
  • 김강호 기자
  • 승인 2019.01.24 17:21
  • 댓글 1
본 기자가 만들어본 위빙 브로치

[핸드메이커 김강호 기자] 실은 의복을 만드는 바탕이 되는 재료이다. 지금은 재봉틀과 같은 기계를 활용해서 대량으로 옷을 만들지만 예전에는 베틀을 이용하여 직접 수공예로 직물을 짰다. 요즘은 이러한 베틀과 같은 직조 기법으로 작은 소품과 생활용품을 짜는 '위빙'이 유행한다고 한다.

본 기자 역시 얼마 전 기자체험기를 통해 위빙을 활용한 브로치 액세서리를 만들어 본 적이 있다. 기존 자수, 바느질, 뜨개질과는 다른 이색적인 매력을 갖고 있는 위빙은 활용도가 높은 독특한 공예로의 잠재력이 있어 보인다.

이렇게 각광받는 위빙을 널리 알리기 위해 '위빙디자이너협회'가 설립되어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협회장을 맡고 있는 김라임 강사에게 협회와 '위빙'에 대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위빙디자이너협회의 협회장을 맡고 있는 김라임 강사


위빙디자이너협회에 대해 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위빙디자이너 협회장을 맡고 있는 김라임 입니다. 위빙디자이너협회는 각지에서 활동하고 있는 위빙 강사님들이 모여 2017년 설립했습니다. 요즘 위빙이라는 공예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많은 분들이 배우고 있어요.

단순한 배움으로 끝나기보다는 함께 협력하여 체계적으로 위빙 공예를 발전시키기 위한 취지를 갖고 모였습니다. 현재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인증기관으로 정식으로 민간자격증을 발급하고 있고 강사분들에 대한 다양한 지원과 행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어요.


위빙이란 어떤 것이며 무엇을 만들 수 있나요

위빙이란 가로실, 세로실을 엮어 직물을 만들어 내는 방법을 말해요. 옛날부터 전해지는 베틀과 비슷한 원리가 많지만 더 간단하면서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핸드메이드 공예입니다.

윌행잉이나 리그같이 손으로 만드는 다양한 인테리어 소품과 가방, 머플러 같은 유용한 생활용품을 제작할 수 있어요. 또한 예술적인 가치를 지닌 직물인 태피스트리 등을 만들면서 예술 감각도 마음껏 발휘할 수 있답니다.
 

위빙으로 만든 클러치


협회 운영을 통해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활동들과 활성화 루트, 프로그램에 대하여

지난 2018년이야말로 협회를 꾸리며 많은 것들을 했던 진정한 첫 해였던 거 같아요. 한 해 동안 약 20여 명의 중급반 이상 강사님들이 함께 참여해주시면서 K-핸드메이드페어, 사이언스밸리 과학축제, 오산 복지관 위빙 라이프 전시를 진행했습니다.

3개의 복지관 공예 단체 수업도 1년 동안 진행했고, 현재도 아모레퍼시픽이 지원하는 오산복지관수업을 진행 중이에요. 더불어 자격증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수 많은 분들에게 자격증을 안겨 주었고 스타일에 따른 맞춤형 컨설팅과 확실한 노하우를 전수하고 있어요.
 

타피스트리 벽걸이 장식을 들고 있는 김라임 강사


강사님은 어떤 계기로 위빙을 알게 되어 배우게 되신 건가요

원래 저는 이색 카페를 운영했어요. 카페를 운영하면서 핸드메이드 작가들을 비롯한 많은 분들에게 카페의 공간을 대여해주기도 했습니다. 그러다가 우연히 위빙 작가님을 만나게 됐습니다.

위빙 작가님과의 만남을 통해 위빙의 매력에 금세 빠져버렸어요. 이후 직접 위빙을 배우기 위해 여기저기 찾아다녔고 해외의 자료들도 수집하는 등 수 많은 노력을 통해 강사가 되었어요. 우연한 계기로 새로운 일을 하게 되다니 지금 생각해도 참 놀라운 일인 것 같아요.
 

위빙과 마크라메를 콜라보한 작품


위빙 작품의 느낌이 실에 따라 다른 것 같아요. 실의 종류와 특징에 대해 말한다면

실들의 종류는 정말 어마어마하게 많아요. 기본적으로는 우리가 보통 뜨개질할때 많이 쓰는 아크릴 실과 울실, 램스울을 사용합니다.

이외의 특수사들을 설명하자면, 얇은 면사나 인견사들은 주로 카드위빙으로 밴드를 만들 때 사용하면 굉장히 튼튼하고 깔끔한 작품이 나와요. 요즘에는 인조 퍼실이 많이 나와서 멋진 퍼가방을 만들어 볼 수도 있죠.

또 양모 실도 있어요. 두껍고 포근한 느낌으로 한창 루피 망고 모자도 유행했었던 그 실은 많이들 알고 계실 거라 생각합니다.

 

팝아트와 위빙의 콜라보


위빙으로 만든 직물을 다른 공예와 콜라보하면 더욱 멋진 작품이 나올 것 같은데 함께 활용하는 것이 있을까요?

강사님들마다 마크라메 공예라든지 홈패션, 뜨개질, 자수 등과도 접목해서 자신의 개성에 맞는 예쁜 작품을 만들어 내고 있어요.

그리고 저는 위빙을 팝아트와 콜라보로 작업하곤 합니다. 개인적으로 팝아티스트로도 활동하고 있는데 저 위의 캔버스에 작업한 작품도 그런 콜라보의 종류입니다. 앞으로도 다양한 디자인을 만들어 보려고 해요.


위빙을 처음 하는 곰손들에게 조언해줄 수 있는 팁이 있다면

위빙은 아주 쉽기 때문에 초보들도 어렵지 않게 시작하실 수 있어요. 하지만 그만큼 상황에 따라 작은 작품도 꽤나 오랜 시간이 지나야만 만들 수 있어요. 다소 반복된 작업도 많다 보니 지루함을 느낄 지도 몰라요(웃음)

그래서 마음가짐이 가장 중요한 것 같아요. 너무 처음부터 욕심을 부리고 복잡한 작품을 만들려고 하기보다는 보다 천천히 여유를 가지고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위빙 작업


협회를 운영하면서 이룬 성과와 회포를 이야기해주신다면

특별히 큰 욕심을 부리기보다는 지금까지 계획을 하나하나 짜가며 묵묵히 그 길을 걸어온 거 같아요. 사실 경험하는 모든 일들이 우리가 제대로 할 수 있을지 걱정도 많았어요. 힘들기도 하고 나 하나만 챙기면 오히려 편하지 않았을까 생각이 들 때도 있었죠.

하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많은 분들이 서로 양보하고 나눠주고 믿으며 함께해주신 덕분에 오히려 더 잘 해온 것 같아요. '새로운 자신를 발견했다'고 강사님들이 얘기해주실 때마다 제일 감사하고 뿌듯합니다.


협회 자격증의 종류와 취득하는 과정

위빙 자격증은 2급, 1급, 디자이너 과정이 있는데 단계별로 취득이 가능해요. 2급은 기본적인 과정을 배우고 1급부터는 디자인과 기술적인 부분을 더 자세하게 들어가요. 1급부터 2급 자격증 강사 자격이 주어지고, 디자이너 자격증은 지도사범 과정으로 초대형 작품 작업을 하게 됩니다.

 

타피스트리


자격증을 취득하면 어떤 부분에 활용할 수 있을까요

강사활동을 하기 위해서는 인증된 자격증은 꼭 필요한 부분이에요. 각 지역별 센터, 기업출강, 학교특강, 방과후 교사, 복지관 등에서 진행하는 여러 가지 프로그램 강사로 활동할 수 있어요. 또한 직접 공방을 창업할 수도 있어요.


직접 실을 엮어나가며 만드는 위빙의 매력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세요

위빙은 굉장히 예술적이에요. 생각한 대로 또는 생각하지 않은 대로 작업하기도 하지만 그날의 기분에 따라 다양한 모습으로 만들어지기도 하는 아주 독창적인 공예입니다.

또한 털실의 포근함과 다정함 등이 자연이든 집안의 풍경이든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조화를 이루기도 합니다. 이렇듯 어디에든 어울리며 나의 개성과 느낌대로 무엇이든 만들 수 있다는 무궁무진함과 조화로움이 위빙만의 매력이 아닐까 싶습니다.

 

위빙 장식


앞으로의 계획, 하고 싶은 이야기를 해주세요

공예 강사의 특성상, 경력단절 여성들이 굉장히 많습니다. 그래서 저희는 새 인생을 살아보고자 준비 중인 분들을 위해 각자에 맞는 실질적인 방법을 제시해 드리고 상담해주고 있어요.

우리 협회의 목적은 단순히 위빙을 배우는 데에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혼자 하면 힘든 일들이 함께 해나가면 얼마나 즐겁고 얼마나 더 많은 일들을 할 수 있는지 보여드리고 싶어요.

나중에는 사람들을 위한 힐링 센터를 만들고 싶고 협회만의 멋진 갤러리도 갖고 싶다는 계획도 갖고 있어요. 늘 많은 사람들이 함께 해나갈 수 있는 그런 협회가 되고 싶어요. 함께 하실 열정적이고 따뜻한 그런 강사분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위빙으로 만든 차키 고리


실로 아름다움을 엮어나가는 위빙의 매력은 이렇듯 위빙 그 자체만이 아닌 다양한 사람과 소통하고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도 만들어주고 있다. 

함께 하면 훨씬 큰 일을 할 수 있다는 김라임 협회장의 말처럼 새로운 가치와 의미를 창출하고자 하는 협회의 노력이 앞으로도 어떻게 위빙의 매력을 널리 알릴 수 있을지 기대된다.

김강호 기자  cpzm78@handmk.com

<저작권자 © 핸드메이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전통주의 구수한 매력 ①] '우리의 전통주란 무엇인가?'
[전통주의 구수한 매력 ①] '우리의 전통주란 무엇인가?'
장례식에 사용하는 '삼베수의', 일제의 잔재인 것을 아시나요?
장례식에 사용하는 '삼베수의', 일제의 잔재인 것을 아시나요?
여백
Back to Top